치노바 전기자전거 피에디트에서 보다

Posted by 수군이 수군이
2018.06.11 15:16 자전거/TEAM F1이야기

매월 한달에 한번씩 피에디트에 간다. 정기적으로 에프원팀 회의로 가기 때문에 이젠 거의 놀이터가 되어버렸다. 건대쪽에 있던 사무실을 내방으로 옮기면서 자전거복합문화공간을 만들어서 자덕인들에게 인기가 있다. 스팀세차랑 가능한 곳이어서 한강에서 라이딩하다 지치면 피에디트에 와서 쉬었다 가도 된다 


하지만 난 팀 회의가 있어 주로 간다. 내 자전거도 스팀세차한번 하러가야되는데... 언제 가지 주말에 자꾸 일이 생기고.. 갈 시간이 없네... 에휴... 이번 주말은 갈만 하려나.... 아무튼...


한달만에 다시 갔더니 재미난 자전거 한대가 자리를 잡고 있었다. 전기자전거인데.... 한번 충전하면 70KM까지 주행이 가능하다고 한다. 시승이 가능하다고 하여 얼른 자전거를 가지고 나가서 주변을 돌아 다녔다. 밟으면 밝는데로 나가니 재미가 있었다. 이런기분 처음인데... 마치 차를 타는 느낌이라고 할까??? 엑셀을 밟으면 속도가 올라 가듯이 발끝에 살짝만 힘을 주기만 해도 속도가 올라갔다. 



올해부터 출시되어 판매를 하고 있다고 했다. 배터리 충전시간은 2시간반이면 된다. 한번 충전 시 70KM를 간다는 것이 괜찮아보인다. 그렇다고 전기자전거처럼 보이지도 않는다. 배터리팩이 작게 출시되어 뒷휠 부분에 장착이 되었다.



가격적인 면을 생각한다면 비싸 보이긴 하지만... 내가 보라가 200만원이 넘는 걸 생각하면 저렴하게 느껴질 것이다. 물론 이돈이 결코 싼돈은 아니지만.... 한편으로 보라원을 팔고 걍 전기자전거나 타고 다닐까?? 하는 생각도 들었다. 



이번에 팀져지를 제작해준 트래픽라이트 물품이 전시 되어 있었다. 양말을 보면 각각 색이 들어간것인데 무지개 색을 의미로 한다. 저 세트를 전부사면 양말한세트를 더주는데... 그 양말은 무지개 띠가 전부 그려져 있다.  좀 더 찍어 놓을 걸 그랬나???

사진 찍는 녀석이 사진 찍는 걸 귀찮아 해서.... 아무튼...



미팅룸 한쪽에는 에프원에서 포디엄 오른 거랑 완주 메달이 있었다. 올해는 강진mct 20대부분 카테고리 하나말고는 없는데.... 

뭔가 아쉽네.... 좀더 열심히 자전거 타야되는데...  탈 시간이 왜이리 안만들어 지는지 모르겠다. ㅠㅠ 주말에도 출근하고 하다보니... 날씨도 문제고.... 내 일정도 문제고... 이상하게 자전거만 타려고 하면 일들이 생긴다. ... 지난 대회 화천이후 제대로 탄적이 거의 없다보니... 이번달에 좀 타자~~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2018년 자전거 져지 팀복

Posted by 수군이 수군이
2018.05.26 12:05 자전거/TEAM F1이야기

본래 시기보다 팀복이 많이 늦게 나오게 되었다. 본의 아니게 팀원들에게 미안한 마음이다. 리더단 안에서도 많이 고민 하고 했지만 여러가지 상황이 맞물리다보니 진행이 더뎌졌다. 팀복 제작사랑 의견 조율을 하다보니 입맛에 맞는 조건이 서로 고민하다보니 시즌 중에 팀복이 완료가 되었다.




화련하지 않는 시선으로 디자인을 선택했고 그동안 많은 디자인을 고려했다. 그러다보니 여러번 디자인이 엎어지고 다시 맞추고 하다보니 시간이 걸리기도 했다. 이번에 같이 작업한 트래픽라이트 회사에 감사하다.


여러 의견을 조율하면서 팀원들이 라이딩을 하면서 불편함이 없이 져지와 빕을 신경을 써야 했다. 패드도 역시 함부로 정할 수 없었기에... 빨리 팀복을 제작하면 얼마든지 하겠지만...  업체와 좋은 재질 못을 찾기란 어려운 점도  많다.


이번에 단장님도 하면서 많이 고생했을 것라고 생각이 된다. 팀복을 애타기 기다렸던 팀원분들에게도 미안한 마음이다.



이번에 같이 제작한 팀킷 에프원 양말도 세트로 하여 같이 제작이 되어 각 팀원들에게 전달이 되었다. 아직 MCT 대회는 두달남았다. 팀 전체 순위가 전달보다 낮아졌지만... 두게임이나 남았다. 이번엔 어떻게든 팀 포인트에 도움이 되야한다. 

6월 시합한번 다시 해보자...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분원리 은고개 또 봉크라이딩

Posted by 수군이 수군이
2017.05.30 23:48 자전거/TEAM F1이야기

왜이리 봉크 라이딩이 되는지 모르겠다.

사실 이날 밥을 먹을려고 알람을 6시에 맞춰 놓고 잠을 들었다. 

하지만 뭐가 문제인지 모르지만 알람을 듣지를 못했고, 결국에 7시 알람으로 일어나 허겁지겁 달려나갔다.

김밥집에서 밥을 먹고 출발하려던 계획이 많이 차질이 생겨버린것이다. 

거참....

상당히 난감한 상황이 되어버렸다.아이유고개부터 흐르기 시작한 난... 

아침을 먹지 못한 여파로 인해서 많이 힘들었다. 반미니에서 좀 더 먹을 걸 그랬나...흐르고 흐르고 계속 흘러서 정말 힘이 들었다.

파워젤을 먹어도 소용이 없는 상황에서 너무도 힘들었고 그냥 택시타고 집에 가고 싶었다. 하지만 중간중간 보급을 하면서 서서히 살아나고... 은고개 부분부터는 어느정도 체력이 회복이 되어가고 있었다. 거의 끝날 무렵부터 회복이 되서 민망했다. 



언제쯤 선두팩에 끼어서 갈 수 있을지 궁금하다. 매번 갈 때마다 흐로고 또 흐르고~~ 이젠 누군가를 기다려 보고 싶기도 하다. 다행이 은고개부터는 회복이 되어서 돈가스 먹으러 갈 때는 편하게 간듯 하다. 밥도 제대로 안먹고 

하다보니.. 탄수화물이 에너지원이라서 그런지 정말... 이걸 먹지 않으면 힘든 것같다. 이번에 제대로 느꼈다. 

편의점에서 나오는 김밥은 한계가 있어서 위장이 큰 나로썬 부족한 경우이고, 또한 소화가 되어 에너지원으로 전환하기 위해서는 2시간정도의 시간이 필요하다. 아마 이날 난 에너지원 자체도 없었고, 전날 먹은 음식이 이미 소화가 되어 다음 것을 기다리고 있는 상황이라고 볼수가 있다. 

늘 항상 잘 먹고 다녀야 한다. 


이번 6월달은 7월을 준비하다 7월에는 대회가 두개가 있다. 그래서 더 힘들 것이고, 더위와 싸워야 할판이다. 그나저나 이렇게 바빠서 자전거는 탈 수 있겠어~ 올해는 경험만 일단 해보자. 내년 대회에서는 앞에서 달릴 수 있는 힘을 길러서 뒤쳐지지 않게 해야겠다. 





'자전거 > TEAM F1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살벌한 나주 MCT  (0) 2018.04.29
나주 MCT 접수 했다  (0) 2018.04.09
분원리 은고개 또 봉크라이딩  (0) 2017.05.30
화천DMZ랠리 자전거대회 후기  (0) 2017.05.23
에프원 싸이클존분원리 훈련 라이딩  (0) 2017.04.09
첫 강진MCT DNF하다  (0) 2017.03.01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팀에프원 웜복 도착!!

Posted by 수군이 수군이
2017.02.23 22:50 자전거/TEAM F1이야기

오늘 회사로 웜복이 도착이 했다.




팀에프원로고가 있는 종이과 함께 배달된 웜복이다.

색깔도 무난하고 적절한 듯하다.






앞면에는 에프원로고가 있고 현재 볼레에서 협찬을 진행 중인 고글이 있어 같이 붙어있다.

리더에게만 주는 것인가????

아무튼 옷걸이에 걸어두닌 괜찮아 보인다.

환절기때 입으면 괜찮아 보인다.




등판에는 에프원 로고가 크게 프린팅 되어 있다.

어디가도 에프원이라고 확실하게 알아볼 수가 있을듯하다.

자전거 대회장에서 일행과 잃어버려도 금방 찾을 수 있을 듯하다.

강진 대회장에서 입고 다니면 딱인듯하다.

그날 기상예보로는 영상 10도라고 하는데... 

옷을 어떻게 입을지 고민스럽기도 하다. 더구나 영상인 가운데면 많이 더울 수도 있기도 하다.

대략 50킬로가 넘는 구간이긴 하지만...

2월 초보다 기온이 높으면 기모보다 빕을 입고 워머를 끼워야 할판인듯한데....

일단 내일 상황을 보고 판단해보자..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