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글: 421개의 글

튜블러 실란트 먹오프 키트 구입

Posted by 수군이 수군이
2019.05.15 12:36 수군이 용품구입이야기

기존에 사용하던 슬라임 실란트를 갔다 버리고 

이번에 새로 구입한 튜블러 실란트 먹오프 키트를 구매했다. 

기존에 장착한 튜블러를 살리냐? 아니면 교체하냐?? 그것이 문제인데.. 고민이다. 

어차피 마일리지는 쌓여진 상태고  마모도가  어느정도 진행이 된 상태라... 

그냥 바로 작업을 해야할듯 싶다. 



상당이 고급지게 왔다. 

케이스에는 튜블리스라고 적혀 있긴한데.. 

그렇게 문제는 없을 듯 하다. 

어차피 펑크 때우는 기능이니..



튜브리스까지 사용하는 것이라 주걱까지 있네.. 저거에 용도는 음.. 

어찌 할지 모르겠네.. 아무튼..


음.. 이거 자전거 공구통에  어찌 넣고 다니지??? 따로 들고 다녀야하나... 

일단 집에 있는 공구통에 넣어서 다녀봐야겠다. 

괜히 없으면 아쉬우니.. 지난번처럼 실펑크 나버리면 골치가 아프니깐... 

이래저래..고민스런 실란트가 되었네... 그냥 투포실란트를 살걸 그랬나.. 

이래저래 구입은 했으니.. 잘 사용을 해봐야겠다. 


먹오프 제품을 사용하면 향이 너무 좋아서... 완전 변태적인 느낌이 난다. 

실란트도 그럴까나??? 구린내 나는 것보다 괜찮겠지.. 튜블러 실란트 쓰다보면 냄새가 

그지 같아서 별로인데... 먹어포 실란트는 괜찮을 듯하다. 

컨티넨탈 그랑프리 ...프럼네이처 알로에베...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튜블러 테이프 매트릭스 구입했다

Posted by 수군이 수군이
2019.05.13 12:46 수군이 용품구입이야기

보라원 타면서 매번 튜블러 작업할 때 샾에다 맡겼지만...

이젠 내가 해야겠다. 매번 샾에 갈 수도 없고.. 

예전엔 본딩 작업때문에 샾에다 줬지만... 

이번에 한번 튜블러 작업을 집에서 해봐야겠다.  


보통 투포 튜블러 테이프를 많이 사용하는 것 같은데.. 

이래저래 고민하다가 매트릭스 튜블러 테이프를 구입했다. 



사용하는 방법을 사진으로 안내되었다. 손쉽게 할듯?????? 가능할까?? 아직 스티커 제거 용품이 도착을 하지 않았다. 

그러다 보니... 오늘은 작업하기 힘들 듯 싶다. 

내일도 타고  싶은데...

지금 타고 있는 타이어는 실란트로 해도.. 

실 펑크가 매꿔지지 않는 듯 한데.. 아니면 제대로 안들어가서???

슬라임 실란트가....

별로인듯하다..

아니면 내가 제대로 사용을 못하는건지...

근데.. 별로인듯...

일요일에 주문하면서 같이 투포 실란트를 주문을 했지뭐...

일단 실란트가 와서 실펑크가 매꿔지면 교체 하지 말고????

근데 너무 마일리지가 쌓여서...바꿔야 할듯 싶다..

25c 사이즈로 했는데...

지금 있는 건 22c 튜블러 타이어라... 좀 걱정 되긴하지만...

일단 쓰자...

그렇다고 또 살 수 없으니..

예전에 사용 했으니...




매트릭스 튜블러 같은 경우는 벨브가 들어 갈 수 있는 자리를 만들어서 생산이 되었다.  

나름 괜찮군... 그래서 좀 더 비싼건가????

가격은 비슷비슷한듯 하다. 




튜블러 테이는 두개가 들어 있어 여유분으로 사용 할수가 있을 듯하다. 

22c 튜블러로 다운힐 할때 문제가 될려나....

클린처 22c사용할때 아스팔트 촘촘이 홈이 만들어진 곳에 좀 불안하긴 한데...

당분간 평지만 열심히 타야지.. 업힐은 개처럼 다운힐은 정승처럼 해야하는 것이지...

작년 화천대회때 죽을뻔한거 생각하면..... 미쳤지 ㅠㅠ 

겨우 속도 줄여서 코너링 돌고... 어휴...

아무튼...

정비좀 잘하고 해야겠당~~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각자 받은 은혜대로 충성하라

Posted by 수군이 수군이
2019.05.13 11:33 큐티/날마다샘솟는샘물

각자 받은 은혜대로 충성하라

27. 고핫에게서는 아므람 종족과 으스할 종족과 헤브론 종족과 웃시엘 종족이 났으니  이들은 곧  고핫종족들이라 


28. 계수된 자로서 출생 후 일 개월이상 된 남자는 모두 팔천육백 명인데 성소를 맡을 것이며 


29. 고핫 자손의 종족들은 성막 남쪽에 진을 칠 것이요


30. 웃시엘의 아들 엘리사반은 고핫 사람의 종족과 조상의 가문의 지휘관이 될 것이며 


31. 그들이 맡을 것은 증거궤와 상과 등잔대와 제단들과 성소에서 봉사하는 데 쓰는 기구들과 휘장과 그것에 쓰는 모든 것이며 


32. 제사장 아론의 아들 엘르아살은 레위인의 지휘관들의 어른이 되고 또 성소를 맡을 자를 통할할 것이니라 


33. 므라리에게서는 말리 종족과  무시 종족이 났으니 이들은 곧 므라리 종족들이라


34. 그 계수된 자 곧 일 개월  이상 된 남자는 모두 육천이백 명이며 


35. 아비하일의 아들 수리엘은 므라리 종족과 조상의 가문의 지휘관이 될 것이요 이 종족은 성막 북쪽에 진을 칠 것이며 


36. 므라리 자손이 맡을 것은 성막의 널판과 그 띠와 그 기둥과 그 받침과 그 모든 기구와 그것에 쓰는 모든 것이며 


37. 뜰 사방 기둥과 그 받침과 그 말뚝과 그 줄들이니라


38. 성막 앞 동쪽 곧 회막 앞 해 돋는 쪽에는 모세와 아론과 아론의 아들들이 진을 치고 이스라엘 자손의 직무를 위하여 성소의 직무를 수행할 것이며 외인이 가까이하면 죽일지니라


39. 모세와 아론이 여호와의 명령을 따라 레위인을 각 종족대로 계수한즉 일 개월이상 된 남자는 모두 이만 이천명이었더라.

민수기 3:27~39  




느낀점 

각자의  달란트로 직무 역할을 맡게 주시는 것 같다. 각자의 자리에 본인의 달란트 맞게 하면서 살면서 남의 물지를 탐욕하지 않으면 될 듯하다. 간혹 욕심이 크게 되면 과하게 하기 때문이다... 근데 오늘 큐티는 어렵다.. 아니면 내가 이해를 못하는 것인지...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너는 여호와의 것이니라

Posted by 수군이 수군이
2019.05.10 15:53 큐티/날마다샘솟는샘물

너는 여호와의 것이니라 

5.여호와께서  또 모세에게  말씀하여 이르시되  


6. 레위 지파는  나아가  제사장  아론 앞에서서 그에게 시종하게 하라


7. 그들이 회막 앞에서 아론의 직무와 온 회중의 직무를 위하여 회막에서 시무하되 


8. 곧 회막의 모든 기구를 맡아 지키며 이스라엘 자손의 직무를 위하여 성막에서 시물할지니 


9. 너는 레위인을 아론과 그의 아들들에게 맡기라 그들은 이스라엘 자손 중에서 아론에게 온전히 맡겨진 자들이니라 


10. 너는 아론과 그의 아들들을 세워 제사장 직무를  행하게 하라 외인이  가까이하면 죽임을 당할 것이니라 


11.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말씀하여 이르시되 


12. 보라 내가 이스라엘 자손 중에서 레위인을 택하여 이스라엘 자손 중에 태를 열어 태어난 모든 맏이를 대신하게 하였은즉 레위인은 내 것이라


13. 처음 태나어난 자는 다 내 것임은 내가 애굽 땅에서 그 처음 태어난 자를 다 죽이던 날에 이스라엘의 처음 태어난 자는 사람이나 짐승을 다 거룩하게 구별하였음이니 그들은 내 것이 될 것임이니라 나는 여호와이니라 


   

민수기 3장 5~13절



느낌점

처음이라... 새로운 곳에 처음 내것이라... 무슨 의민인지 잘모르겠지만, 추수감사절로 이해야겠다. 추수감사절 때 햇곡식으로 예배를 드리는것이라 같은 의미로 생각하면 편하네...  나 처음 이란걸 느낄 수 있을련지...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쿠팡파트너스 수익 발생했다???

Posted by 수군이 수군이
2019.05.09 17:09 수군이 블로그이야기

그동안 잊고 있었던 쿠팡파트너스 수익을 신경을 안썼다. 

왜냐? 설마 얼마나 되겠냐 싶어서 신경도 안쓰고 있었다. 




다만 클릭자가 구매가 이뤄져야 수익이 발생하는데... 

각 포스팅에다 위젯을 설치하면 되는데.. 고거 참 괜찮네... 

큰 돈은 아니지만 우익이 생기니 도전 해보자구~~




그동안 여러포스팅을 하면서 물건 관련해서 포스팅도하고.. 그러다보니.... 

그리고 사실 하다보면 서식 넣는게 귀찮아서 안 올리고 진행하기도 했다. 

이젠 좀 해야될듯 싶은데...


음 이렇게 수익이 발생한다는 걸 알게 되엇으니...

모든 글에는 무조건 쿠팡파트너스 링크를 걸어서 노출 시켜야겠다. 


추천코드입니다. 

같이 추천해서 함께 돈벌어봐요~~  AF2273635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내 뜻대로 사는 삶의 최후

Posted by 수군이 수군이
2019.05.09 11:05 큐티/날마다샘솟는샘물

1. 여호와께서 시내산에서 모세와 말씀하실 때에 아론과 모세가 낳은 자는 이러하니라 


2. 아론의 아드들의 이름은 이러하니 장자는 나답이요 다음은 아비후와 엘르아살과 이다말이니 


3. 이는 아론의 아들들의 이름이며 그들은 기름부음을 받고 거룩하게 구별되어 제사장 직분을 위임받은 제사장들이라


4. 나답과 아비후는 시내광야에서 여호와 앞에 다른 불을 드리다가 여호와 앞에 다른 불을 드리다가 여호와 앞에서 죽어 자식이 없었으며 엘르아살과 이다말이 그의 아버지 아론 앞에서 제사장의 직분을 행하였더라. 


민수기3장 1~4절


느낌점 

하나님의 명령을 지키지 않아 죽은 나답과 아비후는  왜 명령을 받지 않았을까??? 어쩌면 우리 삶과 같지 않은가??? 회사에서 생활하면서 사장의 말을 거를수도 있다. 하지만 왠만한 사장은 옳은것을 말한는 이와 옳은걸을 말하고 행하지 않는 직원을 구별한다. 그로인해 더이상 그 회사에는 그 직원자리를 찾을 수가 없다. 본인이 편하고자 할때 그만큼 더 어려운 상황이 온다고 생각하면 된다. 나 또한 되도록이면 그릇된 삶을 살지 않으려고 하지만 본의 아니게 그릇된 모습을 보이곤한다. 이점에 늘 항상 느끼고...있다. 삶은 부메랑처럼 다시 나한테 다가온다. 한만큼 나한테 돌아오기 때문에 모든 일이 나로부터 오는 것이다.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다이어트 도시락 나마시떼 점심으로

Posted by 수군이 수군이
2019.05.08 14:57 수군이 먹자골목

다이어트 도시라 나마시떼 점심대용으로 주문을 했다. 생각보다 양이 많은 듯한데... 

총 12가지가 왔다 


냉동고에 채워놓고 보니 은근이 많네... 하루에 두개씩 먹으면 괜찮겠지?? 

이렇게 넣어두고 보니 든든하다. 본의 아니게 다이어트 도시락이 되었네.. 

하긴 그동안 구내식당에서 먹는 밥보다 괜찮겠지?? 나마시떼 평도 좋은상태라 믿고 

구입했다. 



취향대로 맞게 하나씩 꺼내면서 먹으면 될듯 싶다. 

음... 12팩이니깐 하루에 두개정도 먹고 그러면 6일정도는 아침 점심은 괜찮을 듯 하다. 




이렇게 보는것만해도 왠지 든든하구나~~~ 다이어트도 해야되고~~ 

뱃살도 빼야되고...당분간 먹어보자...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세우신 자리를 지키며 순종하라

Posted by 수군이 수군이
2019.05.08 11:08 큐티/날마다샘솟는샘물

18. 서쪽에는 에브라임의 군대의 진영의 군기가 있을 것이라 에브라임 자손의 지휘관은 암미훗의 아들 엘리사마요.


19. 그의 군대로 계수된 자가 사만 오백 명이며


20. 그 곁에는 므낫세 지파가 있을 것이라 므낫세 자손의 지휘관은 브다술의 아들 가말리엘이요


21. 그의 군대로 계수된 자가 삼만 이천이백 명이며


22. 또 베나민 지파라 베나민 자손의 지휘관은 기드오니의 아들 아비단이요


23. 그의 군대로 계수된 자가 삼만 오천사백 명이니


24. 에브라임 진영에 속하여 계수된 군인의 총계는 십만 팔천백 명이라 그들은 제삼 대로 행진 할지니라 


25. 북쪽에는 단 군대 진영의 군기가 있을 것이라 단 자손의 지휘관은 암미삿대의 아들 아히에셀이요


26. 그의 군대로 계수된 자가 육만 이천칠백 명이며


27. 그 곁에 진 칠 자는 아셀 지파라 아셀 자손의 지휘관은 오그란의 아들 바기엘이요.


28. 그의 군대로 계수된 자가 사만 천오백 명이며


29. 또 납달리 자파라 납달리 자손의 지휘관은 에난의 아들 아히라요


30. 그의 군대로 계수된 자가 오만 삼천사백 명이니


31. 단의 진영에 속하여 계수함을 받은 군인의 총계는 십오만 칠천육백 명이라 그들은 기를 따라 후대로 행진할지니라 하시니라


32. 이상은 이스라엘 자손이 그들의 조상의 가문을 따라 계수된 자니 모든 진영의 군인 곧 계수된 자의 총계는 육십만 삼천오백오십 명이며


33. 레위인은 이스라엘 자손과 함께 계수되지 아니하였으니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명령하심과 같았느니라


34. 이스라엘 자손이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명령하신 대로 다 준행하여 각기 종족과 조상의 가문에 따르며 자기들의 기를 따라 진 치기도 하며 행진하기도 하였더라. 


민수기 2장 18~34절 


느낌점 

어느 공동체 집단에서 각자의 자리에서 맡은 곳에서 한다. 그 자리에 있는 가운데 하나님의 명령으로 이룬다면 불평을 할 필요가 없다. 현대 사회에서는 곧 사장의 말이 진리이기도 하다. 불편한 위치라고 해도 그자리에서 완벽하게 업무를 한다면 또한 그 업무분야에서 최고 될 수 있는 것이다. 


각자 시선은 틀릴수 있지만... 개인 보수가 만족하지 못할 경우.. 먼저 보여주고 요구할 필요가 있다. 보여주지도 않고 요구하게 되면 그것이야 말로 좋은 방향이 아닐 거라고 생각이 된다.   


출초 날마다솟는샘물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